제보하기 
현대리바트, 업계 최초 온라인 ‘선물하기’ 서비스 시작
상태바
현대리바트, 업계 최초 온라인 ‘선물하기’ 서비스 시작
  • 조윤주 기자 heyatti@csnews.co.kr
  • 승인 2020.12.29 13: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대리바트는 상대방의 휴대폰 번호를 통해 편리하게 선물을 보낼 수 있는 온라인 ‘선물하기’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29일 밝혔다.

선물하기는 공식 온라인몰인 ‘리바트몰’을 통해 가구·인테리어 소품·생활용품 등 홈퍼니싱 제품을 손쉽게 선물할 수 있는 서비스다.

리바트몰에서 선물하기 기능을 설정 후 받는 사람의 휴대폰 번호를 입력해 제품을 구매하면, 선물을 받는 사람이 수신된 문자메세지 내 인터넷주소(URL)을 통해 연결된 페이지에서 직접 배송 정보를 입력하는 식이다. 만약 7일 이내에 정보를 입력하지 않을 경우 주문은 자동 취소된다.

현대리바트는 선물하기 외에도 다양한 고객 편의 기능을 새로 도입했다.

기존에는 유선으로만 가능했던 AS 방문일 지정을 리바트몰 홈페이지와 모바일 앱을 통해서도 신청할 수 있다. AS 방문일 지정은 접수일 기준 이틀 뒤부터 가능하다.

이와 함께 리바트몰 내 '고객센터' 페이지에 '부품 구매'와 '간단 조치 방법' 코너도 새롭게 마련했다.

부품 구매 코너에선 현대리바트가 판매하는 리빙, 주방, 욕실 등 가구 제품에 사용되는 170여 종의 부품을 구매 할 수 있고, 간단 조치 방법 코너에서는 올바른 가구 사용법, 간단 부품 교체 방법, 셀프 수리 영상 등 고객들이 보고 직접 따라할 수 있는 1분 내외의 영상들을 볼 수 있다.

현대리바트 관계자는 "최근 비대면 쇼핑 트렌드가 확산되며 온라인몰에서 선물하는 고객들이 늘어나자 가구도 손쉽게 선물할 수 있도록 선물하기 서비스를 도입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온라인몰의 서비스 경쟁력 강화를 위해 차별화된 고객 편의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선보일 계획”이라고 말했다.

[소비자가만드는신문=조윤주 기자]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