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보하기 
락앤락X플리츠마마 ‘지구를 지킬 용기’ 한정판 세트 출시
상태바
락앤락X플리츠마마 ‘지구를 지킬 용기’ 한정판 세트 출시
  • 조윤주 기자 heyatti@csnews.co.kr
  • 승인 2021.07.12 18: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락앤락(대표 김성훈)이 친환경 패션기업 플리츠마마(PLEATS MAMA)와 손잡고 네이버 스마트 스토어 단독으로 한정판 컬래버레이션을 출시해 18일까지 사전 예약 판매를 진행한다.

기획전은 락앤락의 프리미엄 내열유리 용기 ‘탑클라스’와 폐페트병을 활용해 만든 플리츠마마의 ‘메시 네트백’으로 구성됐다. ‘지구를 지킬 용기’를 주제로 음식을 담는 다회용기(容器)와 환경을 생각하는 마음가짐을 담은 용기(勇氣)의 중의적 메시지를 전달하고자 했다.

락앤락과 플리츠마마의 협업은 작년 12월 이후 두 번째다. 당시 사전 예약 일주일 내 완판을 기록할 만큼 큰 호응을 얻었으며, 인기에 힘입어 이번에 500개 한정으로 새롭게 출시했다.


락앤락 탑클라스는 열에 강한 프리미엄 내열유리 용기로, 영하 20℃에서부터 400℃ 고온까지 사용할 수 있다. 냄새나 색 배임이 적고 환경호르몬 의심 물질인 비스페놀A(BPA)가 검출되지 않는 친환경 신소재 트라이탄을 뚜껑에 적용했다. 식기세척기, 오븐, 에어프라이어, 냉동실 등 여러 환경에서 자유롭게 쓸 수 있다.

한정판으로 내놓은 구성은 소용량(300ml 3개, 380ml 2개)과 중용량(630ml 3개), 대용량(1600mlx1개) 등 9종이다.

플리츠마마의 메시 네트백은 제주에서 수거한 폐페트병 12개를 재활용해 만든 업사이클링 가방이다. 락앤락과 컬래버 구성에서만 만날 수 있는 한정판으로, 통기성이 좋은 메시 소재로 제작됐다. 

락앤락은 사전 예약 기간 46% 특별 할인 혜택을 제공하고 이 기간 내 구매한 소비자 중 두 명을 추첨해 18만 원 상당의 락앤락 스팀에어프라이어를 증정하는 등 특별 이벤트도 마련했다.

락앤락 상품전략팀 권필희 팀장은 “친환경 소비에 대한 관심이 지속적으로 증가함에 따라 환경을 생각한 제품에 대한 니즈도 높아지고 있다”며 “플리츠마마와 협업한 구성은 한정판으로 선보이는 만큼, 나만의 가치 소비를 실천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소비자가만드는신문=조윤주 기자]

주요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